노화 때문이겠거니 하고 참지 마세요, 무릎 골관절염(퇴행성 관절염) 



  • 골관절염이란?


두 개의 뼈가 만나는 부위를 관절이라고 불러요. 관절을 자세히 살펴보면 부드러운 연골이 뼈의 양 끝부분을 덮어주면서 충격을 흡수하고, 인대와 힘줄, 근육이 주변을 단단하게 지지해주는 구조로 이루어져 있어요. 이 중 연골에 퇴행성 변화가 생기면서 조직이 파괴되고 기능이 떨어지는 질환을 골관절염, 다른 말로는 퇴행성 관절염이라고 해요. 골관절염이 생긴 연골은 점점 약해지면서 닳아 없어지고, 충격을 흡수하기 어려워져요. 연골이 없어진 뼈는 서로 부딪히면서 자극을 받고, 돌기가 자라나고 모양이 변형돼요. 골관절염은 체중 부하가 많은 위치에 잘 생겨요. 무릎은 골관절염이 잘 생기는 대표적인 관절이에요.


  • 골관절염의 원인


과거에는 골관절염을 단순히 나이가 들어서 발생하는 노화 현상이라고 여겼지만, 현재는 여러 가지 원인이 골관절염이 생기고 악화하는 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요. 무릎 골관절염은 남성보다는 여성에게서 더 많이 나타나고, 나이가 들수록 더 많이 나타나요. 유전적 요인이나 비만, 관절을 과하게 사용하는 직업이나 생활 습관도 영향을 미쳐요. 외상으로 연골이 손상을 입었거나 선천적으로 관절이나 골격 구조에 문제가 있을 때, 세균성 관절염이나 내분비 질환이 있을 때 이차적으로 골관절염이 생기기도 해요. 


  • 골관절염의 증상


무릎에 골관절염이 생겼을 때 가장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은 통증이에요. 계단을 오르내리거나 오랫동안 걸을 때처럼 관절을 사용하고 난 뒤에 통증이 생겨요. 류마티스 관절염과는 다르게 대부분 전신적인 증상은 없어요. 처음에는 휴식을 취하고 나면 통증이 사라지지만, 골관절염이 심해지면 쉬고 있을 때도 통증이 나타날 수 있어요. 관절을 움직이기가 점점 어려워지면서 관절에서 삐걱거리는 소리가 나거나 붓고 물이 차기도 해요. 시간이 지날수록 관절에 변형이 생기고, 주변의 근육도 약해져요.


  • 골관절염의 진단


골관절염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우선 증상이 어떤지, 어떨 때 통증이 심해지는지를 확인하고 X선 촬영으로 무릎 관절의 상태를 확인해요. X선 촬영을 해보면 연골이 얇아지면서 관절 사이가 좁아지고, 뼈가 변형된 모습이 보여요. 연골과 주변 조직을 자세히 확인하기 위해 MRI 검사가 필요할 때도 있어요. 이 외에도 골관절염과 다른 질환을 감별하기 위해서 혈액검사나 관절액 검사 등 다른 검사가 추가로 필요할 수도 있어요. 


  • 골관절염의 치료


한 번 손상된 연골은 원래의 연골로 완전히 회복시키기는 어려워요. 그래서 골관절염을 치료할 때는 통증을 호전시키고 관절 기능을 향상하는 것을 목표로 해요. 치료는 크게 비약물 치료와 약물치료, 수술적 치료로 나눌 수 있어요. 과체중이라면 체중을 감량해서 관절의 부담을 줄여주는 것이 좋아요.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는 가벼운 걷기, 수영 등의 운동을 꾸준히 하고, 물리치료를 받으면서 관절 주변 근육을 튼튼하게 만들고 통증을 조절해요. 약물치료로는 진통제나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제를 주로 사용해요. 먹거나 바르는 약을 사용하기도 하고, 관절에 약물을 직접 주사하기도 해요. 비약물 치료와 약물치료에도 효과가 없거나 관절 손상과 통증이 심할 때는 수술적 치료가 필요해요. 뼈를 일부 잘라내서(절골술) 관절의 정렬을 맞추고 부담을 줄여주기도 하고, 손상된 뼈와 연골을 제거하고 인공 관절을 삽입하는 인공 관절 치환술을 하기도 해요.


  • 주의사항


골관절염을 잘 관리하기 위해서는 주변 근육을 잘 단련시키고 관절에 가해지는 부담을 덜어주는 것이 중요해요. 약물치료에만 의존하기보다는, 약물치료와 함께 의사와 상의 후 적절한 운동을 병행하는 것이 좋아요. 관절이 심하게 손상되었을 때는 치료 결과도 좋지 않을 수 있어서, 무릎에 통증이 느껴질 때는 노화로만 치부하지 말고 병원에 방문해서 의사의 진료를 받는 것이 좋아요.